SK플래닛, 13일부터 판교 신사옥으로 본사 이전

"사업부문간 시너지 및 사업역량 집중으로 글로벌 사업 진출에 박차"


[정미하기자] SK플래닛(대표 서진우)이 판교 신사옥 '더 플래닛(the Planet)'이 완공됨에 따라 오는 13일부터 본사 이전을 시작한다고 9일 발표했다.

SK플래닛은 오는 13일부터 순차적으로 사업부별 이전작업을 시작하고 연내 입주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사내벤처 등 사업부문 일부와 시설 들은 현재 준비중인 판교2사옥으로 내년 상반기 중 이전하게 되며, 광고사업을 담당하는 M&C부문은 사업특성을 고려해 상공회의소에 남게 된다.

SK플래닛은 판교 이전을 통해 을지로 SK T타워·삼화빌딩·남대문 대한상공회의소 등에 분산돼 있던 사업부서들을 한 곳에 입주시킴으로써 사업역량을 집중시킨 통합시너지 창출이 본격화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K플래닛은 본격적인 판교시대의 개막과 함께 SK플래닛만의 유연하고 창의적인 기업문화를 더욱 발전시키고 모바일 시대를 선도하는 혁신적인 서비스를 통해 글로벌 시장으로의 진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SK플래닛의 이전 본사 주소는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판교로 264 더 플래닛'이며 각 서비스 별 고객문의 전화는 모두 그대로 유지된다.

정미하기자 lotus@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