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석희, 앵커 복귀 성사되나…JTBC '뉴스9' 물망


14년 만에 앵커석 앉게 될 지 '시선 집중'

[권혜림기자] 손석희 JTBC 보도담당 사장이 14년 만에 앵커로 복귀할 지 여부에 시선이 모이고 있다.

방송 관계자들에 따르면 JTBC는 손 사장을 JTBC '뉴스9'의 새 진행자 물망에 올려둔 상태다. 그에 의하면 손석희 사장은 오는 9월16일자로 '뉴스9' 새 앵커 자리에 앉을 전망이다.

손 사장의 복귀가 확정될 시 그는 단독으로 '뉴스9'을 진행할 것으로 보인다. 물론 단신 등을 보도할 앵커와는 호흡을 맞춘다.

손석희 사장은 지난 1999년 MBC 재직 당시 '아침뉴스2000'를 진행한 것을 끝으로 뉴스 앵커 자리에서 물러났다. 그가 '뉴스9'으로 14년 만에 앵커로 돌아올 수 있을지 시청자들의 눈길이 쏠리고 있다.

한편 JTBC 측은 "앵커직 수락에 대해 본인의 의사 표명이 없었다"고 추측에 선을 그었다.

손석희 사장은 지난 1984년 MBC에 입사해 '뉴스데스크'를 비롯, '100분 토론', '아침뉴스 2000' 등의 진행을 맡았다. 지난 5월 MBC를 떠나기 전까지는 MBC 표준 FM '손석희의 시선집중'을 이끈 바 있다.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