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플레이 등록 앱 70만개···전년比 56%↑

6일 구글플레이 1주년 맞아


[민혜정기자] 구글플레이에 등록된 애플리케이션이 70만개를 돌파했다.

구글코리아(대표 염동훈)는 구글플레이가 문을 연지 1주년을 기념해 구글플레이의 성과를 6일 발표했다.

구글플레이는 지난해 3월6일 앱 장터였던 안드로이드마켓, 음악 장터였던 구글 뮤직, 전자책 장터였던 구글 이북스토어 등이 합쳐져 탄생했다. 당시 구글플레이에 등록된 앱의 수는 45만개였지만 1년 후엔 56%가 증가해 70만개가 등록돼 있다. 구글플레이를 통해 읽을 수 있는 전자책 수도 500만권을 넘어섰다.

염동훈 구글코리아 대표는 "지난 1년간 구글플레이를 통해 개발자, 통신사, 제조사 등 모든 생태계 파트너들이 함께 성장한 것은 고무적인 일"이라며 "특히 국내에서는 스마트폰의 대형화 추세로 사용자들이 태블릿 뿐만 아니라 스마트폰에서도 디지털 콘텐츠를 쉽고 편리하게 접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구글플레이는 1주년을 맞아 이벤트를 진행한다. 영화의 경우 무료 혹은 할인 이벤트가 진행된다. 게임의 경우 1주년 특별선물 제공이나 할인 이벤트를 실시된다.

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