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 중소기업 대상 IPv6 전환 컨설팅 실시


이달말까지 지원 신청 접수

[김영리기자] 한국인터넷진흥원(원장 서종렬)은 차세대 주소체계인 IPv6 전환을 확산하기 위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맞춤형 '차세대인터넷(IPv6) 전환 종합지원 컨설팅'을 제공한다고 12일 발표했다.

지난해 4월 아태지역 인터넷주소자원 관리기관인 APNIC이 IPv4 주소 고갈로 인해 제한적으로 IPv4 주소를 할당하는 정책을 시행함에 따라 IPv6 도입은 시급한 실정이다.

KISA는 전문인력 부족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에 ▲현황을 고려한 맞춤형 IPv6 전환계획 수립 지원 ▲IPv6 기술지원 ▲IPv6 전환 가이드라인 제시 ▲IPv6 지원 제품(S/W, H/W) 테스트를 위한 IPv6 테스트베드 서비스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컨설팅을 신청하려면 '중소기업기본법' 상의 중소기업자 범위에 부합하는 등 자격 요건을 만족해야 한다. 자세한 내용은 KISA IPv6 홈페이지(http://vsix.kisa.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종렬 KISA 원장은 "이번 맞춤형 컨설팅을 통해 IPv6 취약계층인 중소기업의 IPv6 전환 기반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KISA는 앞으로도 IPv6 인력양성 교육, IPv6망 연동, 상용테스트 지원 등 종합지원 체계를 강화하여 국내 IPv6 이용 환경 조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영리기자 miracl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