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날, 연말맞아 '사랑의 쌀 나누기' 실시


어려운 이웃에 쌀 2천600포대 기증

[김수연기자] 다날(대표 류긍선)은 형편이 어려운 이웃에게 쌀 2천600여 포대를 전달하는 '사랑의 쌀 나누기' 행사를 진행한다고 28일 발표했다.

다날은 1억2천만 원 상당, 2천600여 포대의 쌀을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 서울시 강서구 염창동 주민센터, 다날 임직원의 추천을 받은 기관·단체 등을 통해 전국 소년소녀 가장과 독거노인, 저소득 가정 등 불우이웃과 복지기관에 전달할 예정이다.

특히 오는 30일에는 다날의 전 직원이 대한적십자사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경기도 광주시의 불우이웃을 직접 찾아가 쌀 800포대를 전달할 계획이다.

류긍선 다날 대표는 "올해를 의미 있게 마무리하기 위해 다날은 송년회 대신 '사랑의 쌀 나누기' 행사를 진행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김수연기자 newsyout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