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가철, 스마트폰 안전하게 사용하려면?


시만텍, 휴가철 스마트폰 보안 수칙 제시

[구윤희기자] 최근 스마트폰을 이용해 주말에도 회사 업무를 처리하는 직장인들이 늘고 있다. 휴가철에도 업무 및 이메일 체크를 수시로 하는 경향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보안기업 시만텍코리아는 최근 모바일 기기 사용자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기업 스마트폰 사용자의 62%가 휴가 중에도 사내 정보를 이용했으며 81%는 업무용 이메일 계정을 확인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18일 발표했다.

시만텍코리아 관계자는 "휴가지에서는 스마트폰 분실 혹은 도난 가능성이 높고, 보안이 설정되지 않은 무선 네트워크나 악성 앱 등으로 보안 위협에 노출될 가능성이 크다"면서 휴가철 스마트폰 보안 수칙을 강조했다.

먼저 비밀번호 잠금 기능을 설정해 민감한 정보 유출을 차단하고, 스마트폰에 보안 소프트웨어를 설치해 해커의 접근을 차단하고 스팸 메시지와 바이러스를 탐지해 제거하는 습관이 필요하다.

블루투스 기능 사용에도 주의해야 한다. 스마트폰은 보통 블루투스 기능이 활성화된 상태로 출고되기 때문에 블루투스 접속이나 이를 통한 악성코드 로딩을 방지하기 위해 블루투스 기능을 필요할 때만 사용해야 한다는 것.

시만텍코리아는 이밖에도 ▲모바일 기기에 저장된 데이터 암호화 ▲모르는 사람이 보낸 문자나 이메일 열람 금지 ▲중요한 정보 열람시 주변 상황 체크 등을 생활화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구윤희기자 yuni@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