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분기 실적]팅크웨어, 영업익 53억…흑자전환

3D 및 2D 내비게이션 판매증가


팅크웨어(대표 김진범)는 지난해 4분기 매출 570억원에 영업이익 53억원, 당기순이익 39억원을 기록했다고 28일 발표했다.

전년동기대비 매출은 15% 증가했고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흑자전환했다.

지난해 전체 매출액은 2천294억원을 달성해 사상 최대를 기록했으며,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152억원과 126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대비 매출은 7%,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17.8% 늘어난 수치다.

특히 3D 내비게이션 아이나비 K시리즈 매출이 전체 매출의 38%인 약 880억원을 기록했다.

팅크웨어 관계자는 "작년 글로벌 금융위기에 따른 경기침체 가운데서도 기술력을 기반으로 한 경쟁력 강화, 3D 및 2D 내비게이션 판매 증가로 사상 최대 매출을 달성했다"고 말했다.

임혜정기자 heath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