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이, 뒤태 예쁜 휴대폰 '섹시 백' 출시

고급스런 패턴 뮤늬 새긴 배터리 케이스 특징


팬택계열이 뒤태까지 신경쓰는 20대 여성 소비자들을 위해 뒤태가 더 예쁜 휴대폰 '섹시 백'을 선보인다.

팬택계열(대표 박병엽 www.isky.co.kr)는 16일 큐빅 패턴형 무늬를 배터리 커버에 새긴 '섹시 백(IM-U530K)'를 KT 전용폰으로 출시했다.

'섹시 백'은 3세대(3G) 풀터치폰이다. 제품 전면에는 고급스러운 시계줄 패턴 무늬를 새겨 넣고 뒷면에는 큐빅 모양의 패턴을 적용해 디자인에 포인트를 줬다.

팬택계열은 20대 초중반 여성들을 공략하기 위해 '섹시 백'에 각종 편의 기능을 채택했다.

'제스처 플러스' 기능은 잠금 기능을 설정해 놓았을 때도 자주 사용하는 기능들을 기호, 숫자 등의 단순한 제스쳐로 설정해 놓고 화면을 터치하면 곧바로 통화, 음악 감상 등의 기능을 사용할 수 있게 만들었다.

사진을 많이 찍는 여성들을 위해서는 '스마트 카메라' 기능을 탑재했다. 볼록거울, 오목거울과 같은 '페이스 이펙트', '슬림 샷', '셀카 도우미' 등 강화된 카메라 기능을 갖췄다.

포토에디터, 포토스토리, 무비에디터, 무비스토리 기능은 사진과 동영상 활용을 높여준다.

'가속도 센서' 기능도 눈여겨 볼 만하다. 통화 중 전화가 올 경우 벨 또는 진동을 무음으로 변경해 준다. 회의나 업무 중 전화가 오면 휴대폰을 살찍 뒤집어 놓는 것만으로 무음 설정을 할 수 있다.

사진 감상시에도 폰을 가로로 회전시키면 가속도 센서가 동작을 감지해 자동으로 사진을 가로로 보여준다. 이 외 강화된 위젯 기능과 글로벌 로밍, 지상파DMB, 블루투스, 외장메모리 3개국어(영어, 중국어, 일본어) 전자사전 등의 기능을 탑재했다.

'섹시 백'은 화이트, 핑크, 블랙 3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60만원대 초반이다.

명진규기자 almach@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