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CM, 북한 선교 위해 기금 마련 행사 후원


MCM이 북한 선교를 위한 '생명의 강' 설립을 후원하는 행사에 참여했다.

지난 29일 서울 청담동 MCM HAUS에서 개신교 공동체인 강원도 태백의 예수원 삼수령연수원이 추진하는 북한 선교를 위한 기금마련 행사가 진행됐다.

이날 '네번째 강' 프로젝트에서는 사람들에게 북한 선교의 중요성을 전파하고, 2012년 '생명의 강' 학교를 이전 설립하여 인재를 양성할 계획이다.

평소 노블레스 오블리주 (Nobless Oblige: Succeed to Serve) 정신을 강조하고 실제로 회사 수익의 10% 이상을 사회에 환원하는 김성주 회장은 이들의 뜻을 지지하는 의미에서, 이 날 만찬 행사를 지원했다.

김 회장은 "언젠가 북한의 문이 열릴 것을 대비해 그 때를 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MCM 측은 최근 미국 유명 백화점 삭스 피프스(Saks Fifth) 입점 시 론칭된 한정판인 뉴욕 콜렉션 핸드백 등 제품을 경매해 생명의 강 설립 기금으로 전달했다.

이날 행사에는 변도윤 여성부 장관, 이경숙 장학재단이사장, 김영길 한동대학교 총장 등 사회 주요 인사는 물론 이윤미·이유리 씨 등 셀러브리티들이 함께 참석해 자리를 빛내주었다.

홍미경기자 mkho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