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닉스, 자매결연 농촌마을서 봉사활동


하이닉스반도체(대표 김종갑)는 지난 4일 자매결연 마을인 경기도 이천시 가좌리의 농촌가정을 방문해, 농번기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했다.

이번 행사엔 하이닉스 임직원 50여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모판 나르기와 볍씨 파종 등을 도우며 땀을 흘렸다.

하이닉스는 지난달 30일 또 다른 자매결연 마을인 경기도 이천시 도리리 주민 40여명을 회사로 초청해 전시관 참관, 단지투어 등 프로그램과 함께 교류를 나눴다.

하이닉스는 지난해부터 이천·청주 사업장 인근 등의 농촌마을과 자매결연을 맺고,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현재 가좌리와 도리리를 포함해 청주 평동 전통떡마을 등 5개 마을과 자매결연을 맺고 있다. 향후 자매결연 마을을 100개 이상으로 늘려갈 계획이다.

하이닉스 사회공헌활동을 총괄하고 있는 경영지원실 총무담당 유영호 상무는 "자매결연이 일회성 행사가 아닌, 농촌과 회사가 함께 발전하는 대표적인 사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권해주기자 postman@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