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테크, 웹2.0 실시간 UCC 공유 서비스 '후피' 오픈

 


실시간 온라인 마케팅 솔루션 전문 벤처기업 쇼테크(대표 유석호www.shotech.com)는 23일 개인용 실시간 온라인 커뮤니케이션 서비스인 '후피(Hooopy)'의 영문 버전을 선보인다고 발표했다.

'후피'는 웹2.0 환경에 적합한 신개념의 개인 대 개인 실시간 커뮤니케이션 매체로 개인 사용자의 기호에 따라 구성한 이미지, 링크된 동영상, 음악, 미디어파일 등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실시간으로 수신자의 PC 바탕화면에 직접 배달해 준다.

이는 기존의 블로그, 메일링, 홈페이지 등과 차별화 한 것으로 PC 바탕화면에 바로콘컨텐츠를 전송해 줌으로써 콘텐츠 수신자가 로그인 또는 사이트를 방문하지 않더라도 실시간으로 콘텐츠를 수신할 수 있다.

콘텐츠 제공자의 관리기능은 높이고 수신자의 선택기능을 확대한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 최적화된 웹에디터 기능을 제공해 콘텐츠 제작의 용이성을 높이고 회원가입 정보의 최소화를 통해 개인정보 유출에 대한 부담도 해소했다.

또한 통계기능, 채널 고유 주소(Channel URL) 부여, 실시간 댓글 기능 등을 통해 보다 용이한 양방향 커뮤니케이션 인터페이스를 구축했다.

그동안 국내외적으로 실시간 UCC(이용자제작콘텐츠) 공유 서비스가 없었다. 이번 '후피' 서비스는 새로운 온라인 트렌드인 멀티미디어 UCC 문화의 변화와 발전을 이끄는 새로운 기폭제가 될 것이라고 쇼테크측은 강조했다.

쇼테크 유석호 사장은 "누리꾼들의 UCC 구성과 전파 욕구를 가장 선진적으로 반영해 구현한 서비스라는 점에서 '후피'가 앞으로 국제무대에서 IT 한류 바람을 일으킬 또 하나의 서비스가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후피는 전용사이트(

http://www.hooopy.com)에 접속해 취향에 맞는 채널을 생성,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정종오기자 ikokid@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