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택배 왜 없어” 70대 경비원 폭행한 40대 입주민 경찰 조사


[아이뉴스24 이정민 기자] 술에 취해 자신의 택배물품을 찾지 못한다는 이유로 70대 경비원을 폭행한 40대 입주민이 경찰에 붙잡혔다.

만취해 70대 아파트 경비원을 폭행한 40대 입주민이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뉴시스]

24일 경기 이천경찰서는 자신의 택배 물품이 보관돼 있지 않다는 이유로 70대 아파트 경비원을 때린 혐의(폭행 등)로 A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20일 밤 10시쯤 이천시 부발읍 한 아파트에서 술에 취한 상태로 택배를 찾으러 갔다. 경비원 B씨가 물건이 없다고 하자 1시간 동안 B씨를 폭행했다. B씨는 현재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A씨는 범행을 인정하면서도 “술에 취해 당시 상황이 잘 기억나지 않는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 조사를 통해 정확한 폭행 경위를 파악한 뒤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정민 기자(jungmin7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