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사기밀 유출 혐의” 광주경찰서 현직 간부 구속


[아이뉴스24 이정민 기자] 광주경찰청 소속 현직 경찰관이 수사 기밀 누설 혐의 등으로 구속됐다.

24일 법조계에 따르면 광주지법은 전날 공무상 비밀누설과 직무유기 등 혐의를 받는 광주경찰청 소속 A경위에 대한 사전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같은 날 오후 검찰은 변호사법 위반 등 혐의로 변호사 사무장 B씨를 긴급체포했다.

광주 경찰청소속 현직 경찰관이 수사 기밀 누설 혐의 등으로 구속됐다. [사진=뉴시스]

A경위는 수년 간 내부 수사 내용을 고교 동문 등 외부에 유출하고 추가 범죄 사실을 인지하고도 관련 수사를 제대로 하지 않은 혐의 등을 받고 있다.

A경위로부터 수사 정보를 받은 이들 중에는 전관 출신 변호사들도 대거 포함된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 조사에서 A경위는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B씨는 A경위에게 수사 기밀과 사건 수임을 받는 대신, 대가성 금품을 지급한 혐의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정민 기자(jungmin7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