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플러스, 공모가 밴드 상단 3만1500원 확정…경쟁률 1220.15대 1


13~14일 일반 청약 주관사 키움증권

[아이뉴스24 오경선 기자] 바이오플러스는 공모가를 희망밴드 상단인 3만1천500원으로 확정했다고 10일 밝혔다.

바이오플러스는 지난 8~9일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수요예측을 실시했다. 국내외 총 1천374개 기관이 참여해 1천220.1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참여 기관 중 99.7%가 공모가 밴드 상단 이상의 가격을 제시했다. 3만5천원 이상을 제시한 비중은 77.5%다.

정현규 바이오플러스 대표는 "세계 유일의 원천기술인 MDM 테크 플랫폼 기술과 차세대 바이오 제품을 기반으로 미래 먹거리를 발굴하고 신성장 동력을 창출함으로써 기업가치와 주주가치를 극대화하겠다"고 말했다.

바이오플러스가 공모가를 희망밴드 상단인 3만1천500원으로 확정했다. 사진은 바이오플러스의 로고 [사진=바이오플러스]

바이오플러스의 총 공모주식수는 140만주다. 전량 신주 모집한다. 회사는 이번 공모를 통해 확정 공모가 기준 441억원을 조달하고 신제품 연구개발, 시설투자, 운영자금 등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특히 ▲생체유방, 생체연골대체재, 차세대 보툴리눔 톡신 등의 연구개발 및 임상 ▲생산 시설 확장 ▲국내외 시장 확대를 위한 영업 및 마케팅 등에 투자를 확대할 계획이다.

일반 투자자 청약은 오는 13~14일 진행된다. 상장 주관사는 키움증권이다. 9월 말 상장 예정이며, 상장 후 예상 시가총액은 공모가 기준 4천383억원 규모다.

/오경선 기자(seon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