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2분기 순이익 2705억…"사상 최대 실적"


매출 2조899억, 영업익 3930억…전년비 각각 6%, 33%↑

[아이뉴스24 오경선 기자] NH투자증권이 올해 2분기 사상 최대 분기 순이익을 달성했다.

NH투자증권은 2분기 연결 재무제표 기준 당기순이익으로 전년 동기 대비 17.3% 증가한 2천704억7천700만원을 올렸다고 22일 잠정 공시했다.

2분기 매출은 2조899억6천500만원, 영업이익은 3천929억7천600만원으로 각각 전년 동기 대비 5.7%, 32.6% 늘었다.

NH투자증권이 2분기 사상 최대 분기 순이익을 기록했다. [사진=NH투자증권]

NH투자증권 측은 "운용사업부문이 단기금리 상승에 따른 불안정한 시장 상황에서도 보수적 운용 전략과 보유자산의 평가이익 발생 등으로 실적을 견인했다"며 "자산관리(WM)부문은 시장 거래대금 감소에도 불구하고 디지털 채널 고객자산 확대와 금융상품판매 수익 성장으로 실적 증대에 기여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투자은행(IB) 부문은 주요 딜이었던 하이브 유상증자, 엔에이치스팩19호 기업공개(IPO)를 성공적으로 수행했다"며 "1분기 진행됐던 지오영 리파이낸싱, 금호리조트 매각자문 등의 딜로 인한 수수료수익도 발생했다"고 했다.

NH투자증권 관계자는 "NH농협금융그룹과의 시너지 및 디지털 비즈니스에 대한 선제적인 집중을 바탕으로 업계를 선도할 계획"이라며 "안정적이고 균형 잡힌 사업 포트폴리오를 유지하는데 집중할 것"이라고 했다.

/오경선 기자(seon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