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제자유구역청, 이달 18일 IFEZ 한국어 말하기 대회 개최


[아이뉴스24 우제성 기자]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이달 18일 송도 G타워에서 인천지역에 거주하는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2021년 IFEZ 한국어 말하기 대회'를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인천지역 거주 외국인들이 한국어와 한국 문화의 우수성을 공감하고 갈고 닦은 한국어 실력을 뽐내는 자리를 마련한다는 취지로 기획됐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 2021년 한국어 말하기 대회 포스터[사진=인천경제자유구역청]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거주 외국인들의 한국어 능력 향상을 통한 한국 정착 지원의 일환으로 한국어 교실을 무료로 운영하고 있다.

인천지역에 거주하는 만 19세 이상 외국인(귀화인, 재외동포 제외)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참가자들은 ‘내가 경험한 IFEZ, 내가 경험한 인천’과 ‘자유 주제’ 가운데 한 가지를 선택해 발표문과 5분 이내 발표 영상 등을 27일까지 이메일을 통해 제출하면 된다.

이달 말로 예정된 예선 심사를 거쳐 선발된 12명이 본선 대회에 참가하게 되며, 본선 진출자 가운데 대상 1명, 우수상 2명, 장려상 3명에게 각각 상장 및 상금 50만원, 30만원, 10만원이 수여된다.

김태권 인천경제자유구역청 투자유치사업본부장은 “인천경제자유구역에서 처음으로 개최되는 한국어 말하기 대회가 인천시 거주 10만 외국인에게 화합의 장이 되기를 바라고 많은 외국인들이 참여해 대회를 빛내 주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인천=우제성 기자(godok@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