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양의지, 박석민 안고 엉엉~


[조이뉴스24 정소희 기자] 24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두산 베어스 대 NC 다이노스 경기 6차전이 4-2 NC 다이노스의 경기로 끝나면서 대회 4승을 거머쥔 NC가 통합 우승의 주인공이 됐다.

NC가 창단 첫 한국시리즈 우승을 차지한 가운데 양의지가 박석민을 안고 울고 있다.

24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두산 베어스 대 NC 다이노스 경기 6차전이 4-2 NC 다이노스의 경기로 끝나면서 대회 4승을 거머쥔 NC가 통합 우승의 주인공이 됐다. 창단 첫 한국시리즈 우승을 차지한 NC 선수들이 기뻐하는 가운데 양의지가 박석민을 안고 울고 있다.

24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두산 베어스 대 NC 다이노스 경기 6차전이 4-2 NC 다이노스의 경기로 끝나면서 대회 4승을 거머쥔 NC가 통합 우승의 주인공이 됐다. 창단 첫 한국시리즈 우승을 차지한 NC 선수들이 기뻐하는 가운데 양의지가 박석민을 안고 울고 있다.

조이뉴스24 고척=정소희 기자 ss082@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