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으로 세라믹 제조 혁신한다


i-Ceramic 제조혁신 플랫폼 서비스 오픈

[아이뉴스24 정종오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24일 대전컨벤션센터에서 세라믹 산업 제조혁신을 위한 ’2020 세라믹의 날 & 세라믹 제조혁신 플랫폼 오픈식‘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2020 세라믹의 날’을 맞아 세라믹 산업의 경쟁력 강화와 소재․부품․장비 국산화 등을 위해 노력해 온 산업 유공자, 우수 연구자에 대해 포상했다.

[산업부]

최근 1단계 개발이 완료된 인공지능 활용 세라믹 플랫폼(알파버전)의 활성화와 홍보를 위한 시연회 개최와 제조기업 협약식, 인공지능 전문가를 초청한 웹세미나를 열었다.

장관 표창은 세라믹 비드 제조기술을 개발한 경남대 강종봉 교수, 세라믹 분말 국산화에 성공한 태멘테크 임욱 대표 등이 수상했다.

세라믹 제조혁신 플랫폼은 세라믹기업이나 개발자가 언제, 어디서든 원격으로 접속해 제품 스펙을 입력하면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원료, 생산공정 등 최적 생산조건을 제공한다. 제품 불량을 자동으로 검사하는 인공지능 기능이 시연됐다.

한국세라믹기술원과 23개 세라믹기업은 원료와 공정 데이터의 공유를 통해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플랫폼을 공동 활용할 것을 약속하는 협약을 체결했다.

강경성 산업부 산업정책실장은 “i-Ceramic 제조혁신 플랫폼을 통해 국내 세라믹기업의 혁신과 성장을 기대하며 세라믹 소재‧부품 기술개발을 추진하는 등 세라믹 산업 지원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세종=정종오 기자 ikokid@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