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UN 지속가능개발목표경영지수' 2년 연속 1위


친환경 물류 화물차 도입 정책 등 높은 평가…"지속가능경영 선도할 것"

CJ대한통운이 '2020 UN 지속가능개발목표경영지수(SDGBI)' 1위 그룹에 2년 연속 선정됐다. [CJ대한통운]

[아이뉴스24 강길홍 기자] CJ대한통운이 국제사회로부터 국내 최고 지속가능경영기업으로 인정받았다.

CJ대한통운은 UN SDGs 협회가 발표한 'UN 지속가능개발목표경영지수(SDGBI)' 1위 그룹에 2년 연속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UN SDGs 협회는 CJ대한통운의 ▲친환경 물류 화물차 도입 정책 ▲플라스틱 저감을 통한 기후변화 대응 ▲지구온난화 대응을 위한 전사적인 캠페인 ▲저소득층 및 소외계층 보호 노력 등을 높게 평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SDGBI는 기존 UN SDGs(유엔 지속가능개발목표) 평가 지수를 확장한 개념으로 사회·환경·경제·제도 4개 분야와 12개 항목, 48개 지표를 기준으로 기업활동을 평가한 수치이다. 2016년부터 발표됐으며, UN HLPF(유엔 지속가능 고위급 정치회담)에서 공식 의견서로 채택된 글로벌 지속가능평가지수다.

올해로 5회째를 맞는 SDGBI는 국내기업 1천여곳을 대상으로 평가한 결과다. CJ대한통운을 비롯해 SK, 대한항공, 일동제약, 현대홈쇼핑, 현대엔지니어링 등 총 6곳이 1위 그룹에 이름을 올렸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CJ대한통운은 UN과 국제사회가 채택한 지속가능발전목표 달성을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며 "글로벌 종합물류기업으로서 물류업계의 지속가능경영 활동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강길홍 기자 sliz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