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유튜브 키즈 구독 1위 '코코멜론' 올레 tv 단독제공


프라임 키즈랜드 출시, 유튜브 키즈 메뉴 전면 편성 등 콘텐츠 무료이용 강화

KT 모델이 올레 tv에서 IPTV 독점으로 제공하는 유튜브 키즈 인기 1위 '코코멜론'콘텐츠를 소개하고 있다. [출처=KT]

[아이뉴스24 송혜리 기자] KT가 9천280만 구독자를 보유한 '코코멜론'과 제휴, 올레 tv 키즈 콘텐츠를 강화한다.

KT(대표 구현모)가 글로벌 콘텐츠 제공사인 문버그와 올레 tv에서 유튜브 키즈 전 세계 구독자 1위 콘텐츠 '코코멜론'을 단독으로 제공한다고 18일 발표했다.

'코코멜론'은 유튜브 채널 9천280만 구독자를 보유하고 월평균 약 35억 조회 수를 달성하며 키즈 채널 부동의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아이들이 좋아하는 화려한 색감과 3D 애니메이션을 바탕으로 '널서리 라임(Nursery Rhymes)'을 제공해 0세부터 5세까지의 영어권 아이들이 가장 즐겨보는 글로벌 인기 콘텐츠로 자리 잡았다.

이번 제휴를 통해 올레 tv 가입자라면 키즈랜드 메뉴에서 누구나 무료로 '코코멜론'을 시청할 수 있다. '코코멜론'의 신규 콘텐츠는 올레 tv와 유튜브 키즈에서 동시 업데이트될 예정이다.

올레 tv 키즈랜드에서는 대화면 TV의 고화질 영상으로 '코코멜론'의 170여개 콘텐츠를 한 번에 이어보기 할 수 있고, 장르별 학습 커리큘럼을 선택해 시청하는 것도 가능하다. 또 멀티랭귀지 자막 서비스를 제공해 영어 자막 유무를 선택할 수 있다.

아울러 KT는 아이를 둔 올레 tv 고객들이 마음껏 키즈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선택권과 편의성을 대폭 강화한다.

지난 5일에는 6만여편의 키즈 콘텐츠를 무료로 볼 수 있는 '올레 tv 프라임 키즈랜드' 요금제를 출시했고, 해당 요금제에 가입하면 키즈랜드 모바일 앱을 통해 스마트폰에서도 TV에서 보던 콘텐츠를 그대로 시청할 수 있다.

11월 초에는 유튜브 키즈 메뉴를 키즈랜드 첫 화면에 노출해 무료 콘텐츠에 대한 접근성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기존에는 리모컨 3단계(더보기>TV앱>유튜브키즈)를 거쳐 유튜브 키즈 메뉴로 들어갈 수 있었다면, 개선 후에는 키즈랜드 메인 화면 첫 번째 메뉴에서 바로 이동할 수 있게 된다. IPTV 전용 유튜브 키즈 서비스는 UHD2, UHD3 셋톱박스에서 이용 가능하다.

송재호 KT 미디어플랫폼사업본부장(전무)는 "KT는 올레 tv 고객에게 안전하고 검증된 키즈 교육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글로벌 콘텐츠 제공사인 문버그와 제휴하게 됐다"며 "체계적인 학습 커리큘럼을 통해 아이들이 원어민의 영어를 자연스럽게 즐길 수 있도록 양질의 해외 콘텐츠를 지속해서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송혜리기자 chewo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