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 방문한 누나 부부에 흉기 휘둘러…매형은 숨져


[뉴시스]

[아이뉴스24 권준영 기자] 추석 연휴에 누나 부부에게 흉기를 휘둘러 매형을 살해하고 누나를 다치게 한 60대 남성이 경찰에 긴급 체포됐다.

충남 아산경찰서는 30일 낮 12시 17분께 아산시 인주면 한 아파트에서 매형(63)을 살해한 혐의로 60대 남성 A씨를 현장에서 검거했다고 밝혔다.

중상을 입은 A씨의 누나는 대전의 한 대학병원으로 긴급 후송됐다.

경찰에 따르면 다른 지역에 사는 A씨 누나 부부는 추석을 앞두고 이날 아산에 사는 A씨를 찾아와 함께 술을 마셨다. 이 과정에서 고성이 오갔고 A씨가 누나 부부에게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알려졌다.

아파트 주민이 ‘심한 말다툼이 벌어지고 있다’며 119에 신고했고, 119 구급대가 아파트에 도착했을 때 A씨 매형은 이미 숨져 있었다.

경찰에 체포됐을 당시 A씨는 만취한 상태였다. 경찰은 A씨의 주취 상태가 풀리면 피의자 신문을 통해 사건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권준영 기자 kjykjy@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