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북측 대남 통지문 관련 브리핑 시청하는 여야


[아이뉴스24 조성우 기자] 송영길 위원장을 비롯한 여야 의원들이 25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소회의실에서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의 북측 대남 통지문 관련 기자회견을 시청하고 있다.

북한 통일전선부는 이날 청와대에 보낸 통지문에서 "김정은 동지는 가뜩이나 악성바이러스 병마 위협으로 신고하고 있는 남녘 동프포들에게 도움은 커녕, 우리 측 수역에서 뜻밖의 불미스런 일이 발생해 문재인 대통령과 남녘 동포들에게 커다란 실망간 더해준 것에 대해 대단히 미안하게 생각한다는 뜻 전하라고 했다"고 밝혔다.

송영길 위원장을 비롯한 여야 의원들이 25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소회의실에서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의 북측 대남 통지문 관련 기자회견을 시청하고 있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여야의원들이 25일 오후 `북한군의 어업지도원 총격 사망사건'에 관한 현안질의에 앞서 국회 외통위 소회의실에 모여,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의 북한 노동당 중앙위 명의의 통지문에 대한 브리핑을 시청하고 있다.

조성우기자 xconfind@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