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민아, 소개팅 요구한 조세호에 "한번도 결혼 안하신 분인데…"


[tvN 방송화면]

[아이뉴스24 정상호 기자] 배우 신민아가 6년 만에 예능 프로에 출연해 유쾌한 모습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지난 23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유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소통의 기술을 주제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신민아가 출연해 학창 시절의 아쉬움과 30대가 된 후 생각을 털어놔 이목을 사로잡았다.

신민아는 6년 전 유재석이 출연하는 SBS '런닝맨' 출연 후 첫 예능 출연이라는 사실을 밝히며 "예능에 나오면 웃겨야 한다는 강박감 때문에 긴장이 더 많이 된다"라며 "다른 예능이 아닌 '유퀴즈'에 나온 것은 이 방송을 평소 좋아하기 때문"이라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유재석은 "화면보다 실물이 더 예쁜 연예인으로 거론이 잘 된다. 이런 댓글 보면 어떠냐"고 물었고, 신민아는 "너무 좋죠"라며 "20대 때 본 건가 싶기도 하다"라고 솔직한 매력을 발산했다.

이후 조세호는 여행을 주제로 대화를 나누다 "언젠가는 스위스에 사랑하는 사람과 가고 싶다"라는 바람을 내비쳤다. 이후 조심스럽게 소개를 시켜달라는 이야기로 나아갔고 신민아는 "안타깝게도 주변 지인은 다 결혼을 했다"라고 철벽방어를 해 눈길을 끌었다.

그러면서 "엄마 친구 분 중에…"라며 조심스럽게 소개팅을 주선해 폭소를 유발했다. 조세호는 "엄마 건너서 제가 알 수도 있다"라고 받아쳤다.

신민아는 "아직 한번도 결혼 안하신 분이 엄마 친구 분 중에 있다"라며 "광화문에서 피부관리 숍을 하신다"라고 상세히 설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배꼽을 잡고 웃던 유재석은 "몇 년생이시냐"고 귓속말로 물었다. 신민아는 "1956년생"이라며 해맑게 답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정상호기자 uma82@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