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국토위 통합당 불참…개의하자마자 정회


[아이뉴스24 조성우 기자] 국회 교통위원회가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미래통합당이 불참한 채 열리고 있다.

당초 이날 오전 국토위는 국토교통부 등 소관 부처 업무보고가 예정돼 있었으나, 진선미 국토위원장이 업무보고를 오후로 미뤄달라는 미래통합당 간사의 요청을 받아들여 개의 4분 만에 바로 정회됐다.

국회 교통위원회가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미래통합당이 불참한 채 열리고 있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에 참석해 관계자와 대화하고 있다.

국회 교통위원회가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미래통합당이 불참한 채 열리고 있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에서 박선호 1차관과 대화하고 있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에서 손명수 2차관과 대화하고 있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에서 조응천 더불어민주당 간사와 얘기하고 있다.

국회 교통위원회가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미래통합당이 불참한 채 열리고 있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가 정회된 뒤 회의장을 나가고 있다.

조성우기자 xconfind@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