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링'이 필요해…집콕 문화 확산에 '홈가드닝' 뜬다


관리 용이한 상품 중심 소비자 관심↑…롯데마트, 공기정화 식물 판매 개시

[아이뉴스24 이현석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집콕' 문화가 확산되자 집에서 정서적 안정감을 찾기 위한 '홈 가드닝'이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

20일 롯데마트가 지난 4~6월 기간 동안의 '관엽식물' 매출을 조사한 결과 전년 동기 대비 4월은 19.5%, 5월은 39.9%, 6월은 5.4%의 매출 신장률을 보였다. 또 화분과 조화 등을 포함한 '원예데코' 상품군의 매출도 같은 기간 동안 전년 대비 47.5%, 20.0%, 48.9%의 성장세를 이어갔다.

이는 홈 가드닝의 목적이 기존의 미세먼지 방지 및 공기 정화에서 코로나19로 인해 피로해진 마음에 '정서적 안정감'을 주는 반려 식물로서의 의미로까지 확장된 것에 따른 현상으로 분석된다.

롯데마트가 코로나19로 인한 집콕 문화 확산으로 넓어진 '홈 가드닝' 시장을 공략한다. [사진=롯데마트]

이에 롯데마트는 홈 가드닝에 대한 고객들의 수요를 고려해 다양한 관련 상품을 선보인다.

먼저 홈 가드닝 상품으로 꾸준히 인기가 있는 공기정화 식물 5종을 판매한다. 대표 상품으로 잎이 두꺼워 원예초보자도 쉽게 키울 수 있는 '고무나무', 미항공우주국(NASA)이 선정한 우수 공기정화 식물인 '아레카야자' 등이 준비됐다.

또 가드닝에 최적화된 원목 선반으로 간편한 조립이 특징인 '조립식 원목 2단 정리대'와 '조립식 원목 스텝스툴'을 합리적 가격에 선보인다. 베란다나 테라스 연출에 효과적인 타일도 준비해 '내추럴 인조잔디 데크타일'과 '헤링본 원목 데크타일'도 할인 판매한다.

롯데마트 관계자는 "최근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어지며 홈 가드닝 제품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홈 가드닝 트렌드에 맞춰 초보자도 쉽게 기를 수 있는 식물부터 원예 인테리어 제품까지 다양하게 준비했으니 많은 관심 바란다"고 말했다.

이현석기자 tryon@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