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3' 김강열♥박지현, 찐연애 시작...서민재X임한결·이가흔X천인우 연인 불발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김강열과 박지현이 진짜 연애를 시작했다.

15일 방송된 채널A '하트시그널3'에서 출연진들의 근황이 공개됐다.

최종 커플이 된 서민재와 임한결은 연인이 아닌 좋은 친구로 남았다. 임한결은 "좋은 관계로 응원해주고 있다"라고 털어놨다.

하트시그널 [채널A 캡처]

이가흔과 천인우는 카메라 없이 둘이 만났다고 밝혔다. 천인우는 "좋은 시간을 보냈는데, 사람 많은 곳에 가는게 꺼려진다. 사진을 가지고 너무 추리를 많이 하신다. 본의 아니게 혼란을 드린 것에 대해서 죄송하다"라고 말했다.

이가흔은 "잘 지냈는데, 아무래도 사람들이 너무 알아보시니까 마냥 즐겁게 다니기 불편했다. 요즘에 자주 안본다"라고 결론을 내렸다.

김강열과 박지현은 여름에 다시 만났다. 두 사람은 그 동안 연락만 하고 만나지 못했다. 박지현은 "프로그램 특성상 결과가 대중들에게 공개되면 안되니까 숨어서 해야됐었다"고 말했다.

김강열은 박지현에게 자주 만나자고 제안했다. 김강열은 "방송 끝났으니까 자주 만났으면 좋겠다. 만나야지 뭘할 수 있다"고 말했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