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대세' 장민호, 폭발하는 근육…"요알못 아니다"


[아이뉴스24 정상호 기자] '요즘 대세' 장민호가 2L짜리 생수 6병 묶음을 가지고 스쿼트를 하는 등 홈 트레이닝을 통해 폭발하는 근육미남의 매력을 뽐낸다.

10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는 엄마들의 꽃사슴, 트로트계의 BTS 가수 장민호가 출격한다. 이미 '요알못'으로 유명한 장민호가 '편스토랑'을 통해 어떤 메뉴를 개발하고, 어떤 매력을 발산할지 벌써부터 뜨거운 관심이 쏠린다.

'편스토랑' 장민호 [사진=KBS]

이날 방송에서는 장민호 섹시한 눈가의 주름만큼 치명적인 매력을 쉴 새 없이 발산한다. 장민호는 집에서 혼밥을 준비하던 중, 어느 집에나 있을 법한 물건으로 짬짬이 홈 트레이닝을 하며 탄탄한 근육질 몸매를 만든다.

장민호는 귀가 후 물 한 잔을 들이켠 뒤, 생수병들을 냉장고에 채워 넣기 시작한다. 물 한 잔을 마시는 모습, 2L짜리 생수 6병을 한꺼번에 번쩍 드는 모습에 환호가 터진다.

자연스럽게 운동을 시작한 장민호는 2L짜리 생수 6병 묶음을 등에 진 채 거침없이 스쿼트를 시작한다. 운동과 함께 장민호의 탄탄한 팔뚝과 삼두 근육이 폭발하듯 샘솟는다.

평소 운동을 좋아하는 장민호는 "바쁜 스케줄로 인해 따로 운동을 할 수 없어 요즘은 이렇게 집에서 틈틈이 운동을 한다"고 전한다.

한편, 집에서 혼자 밥상을 차려 먹기에 도전한 장민호는 느닷없이 겉절이 만들기를 시작한다. 겉절이는 집밥 반찬 중에서도 고난도에 속하는 메뉴. 장민호의 반전 요리 실력에 모두 놀라움을 감추지 못한다. 장민호는 "저 알아버렸어요. 요리에 재능이 있다는 것을"이라고 자화자찬을 해 웃음을 자아낸다.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10일 금요일 밤 9시 40분에 방송된다.

정상호기자 uma82@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