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이·이수현, 원숙해진 '나는 달라'…'비긴어게인 코리아' 이하이 효과


[아이뉴스24 정상호 기자] 새로운 버스커 이하이가 정승환, 이수현, 이소라와 다양한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펼친다. 특히 6년만에 수현과 함께한 '하이수현'의 20대 버전은 더욱 시선을 끈다.

27일 방송되는 JTBC ‘비긴어게인 코리아’에서는 서울, 대구에 이은 세 번째 지역 강원도에서 펼쳐진 버스킹 이야기가 공개된다. 강원도 청정 바다와 푸른 자연이 멤버들의 노래와 어우러져 눈과 귀를 사로잡는다.

‘비긴어게인 코리아’ 이하이 [JTBC]

이날 방송에는 독보적 음색의 소유자 이하이가 신규 버스커로 합류한다. 그는 첫 공연부터 정승환과 ‘한숨’, 수현과 ‘나는 달라’, 이소라와 ‘신청곡’ 등 기존멤버들과 호흡을 맞춘다.

특히 이하이와 이수현의 만남은 방송 전부터 많은 이들이 손꼽아 기다렸다는 후문. 어린 시절부터 친분을 이어온 두 사람은 2014년 유닛으로 활동하던 당시 ‘나는 달라’라는 듀엣곡을 부른 바 있다. 6년 만에 ‘비긴어게인 코리아’를 통해 두 사람의 성숙한 모습을 확인할 수 있을 예정이다.

이수현은 “둘 다 고등학생일 때 불렀던 노랜데, 지금은 농염한 매력이 추가된 것 같다”고 자평하고, 이하이는 “원숙미가 있는 느낌”이라고 소감을 밝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이하이와 이소라의 특별한 인연도 공개된다. 방탄소년단 슈가의 랩 피처링으로 화제가 됐던 이소라의 노래 ‘신청곡’의 가이드 음원을 바로 이하이가 불렀던 것. 이에 이소라는 “(신청곡을) 가이드 녹음해줘서 고맙다. 녹음을 듣고 내가 하이처럼 부를 수 있을까 생각했을 정도로 가이드가 좋았다. 함께 해서 좋다”며 설레는 마음을 드러낸다. 방송 최초 라이브가 공개되는 이 곡을 과연 이소라와 이하이가 어떻게 불렀을지도 ‘비긴어게인 코리아’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하이의 합류로 더욱 다채로운 선곡과 풍성한 음악을 선사할 JTBC ‘비긴어게인 코리아’ 강원 편은 27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정상호기자 uma82@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