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 GFS, 中企 해외진출 지원행보 박차

보성일억조코리아·진현식품과 캔 김치·김 폴란드 수출


[아이뉴스24 이현석 기자] SPC삼립이 식품 유통 자회사 SPC GFS를 통해 국내 식품 중소기업의 해외판로 개척에 발벗고 나섰다.

SPC삼립은 SPC GFS와 중소 식품제조 업체 보성일억조코리아, 진현식품과 수출 전용 '캔 김치'와 '김'을 개발해 폴란드에 수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에 수출하는 캔 김치와 김은 폴란드 최대 규모 할인 체인점인 '비엔드론카'에 다음달 중 입점돼 2천800여 개 매장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SPC GFS는 시장 조사, 제품 콘셉트, 기획 등 개발 단계부터 해외 판로 개척까지 전 단계를 지원하며 중소기업의 해외 시장 진출을 이끌었다.

SPC GFS가 국내 식품 제조 중소기업과 손잡고 해외 수출에 나선다. [사진=SPC GFS]

김치는 추운 기후로 인해 피클, 요거트 등의 발효 식품을 즐겨 먹는 폴란드 사람들에게 낯설지 않은 발효 식품이다. 또 이번에 수출되는 캔 김치는 보관 및 취식의 편리성을 고려해 개발했다. 김은 최근 해외에서 건강 간식으로 인식되면서 인기를 끌고 있는 한류 식품으로 전남 신안의 풍부한 일조량과 해풍에서 자란 원초를 가공해 만들었다.

SPC GFS는 이번 수출을 계기로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 확대에 나설 방침이다.

SPC GFS 관계자는 "이번 협업을 시작으로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 확대를 지원하는 일에 앞장설 것"이라며 "경쟁력 있는 중소 식품제조기업과 함께 한류 먹거리를 적극 개발해 K푸드 글로벌 공략도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현석기자 tryon@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