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10일 취임 3년 '대국민 연설'…'포스트 코로나' 구상 주목


[아이뉴스24 권준영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취임 3주년을 맞아 대국민 특별연설을 한다.

문 대통령은 10일 오전 11시 청와대 춘추관에서 '대통령 취임 3주년 특별연설'을 통해 취임 3주년을 맞은 소회와 남은 2년 임기 간 국정운영 계획을 설명할 예정이다.

문재인 대통령. [아이뉴스24 DB]

특히 문 대통령은 코로나19 극복을 넘어 새로운 성장동력을 만들어내자는 '포스트 코로나' 구상을 선보일 것으로 예상됩니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향후 대책도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 안정기로 접어든 줄 알았던 코로나19 확산세가 이태원 클럽발 확진자 발생으로 다시 거세졌기 때문이다. 청와대는 문 대통령이 이번 연설에서 코로나19 사태에 대한 총체적 계획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코로나19로 불어닥친 경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방안도 제시할 전망이다. 확산세가 한풀 꺾인 가운데 수출 감소, 내수 위축, 취업자 수 감소 등 예상보다 강한 경제 충격이 현실화되고 있는 상황이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관련한 메시지가 나올지도 주목된다. 북미 대화가 교착 상태에 빠진 상황에서 문 대통령이 대화 국면을 만들어낼 해법을 내놓을 수 있을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지난해 취임 2주년을 맞이할 때는 KBS 특집 대담 프로그램 '대통령에게 묻는다'에 출연해 경제, 사회, 외교·안보, 국내 정치 등 각 분야의 주요 현안에 대한 견해를 밝힌 바 있다.

권준영기자 kjykjy@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