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 써야 회사문 열어줍니다

마스크 착용 임직원만 통과…LG CNS, 본사 일부 출입 게이트에 적용


[아이뉴스24 김국배 기자] IT서비스 기업 LG CNS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서울 마곡 본사 일부 출입게이트에서 마스크를 착용한 임직원만 통과시키는 서비스를 도입했다.

'인공지능(AI) 얼굴인식 출입통제 서비스'를 활용한 것이다. 눈, 코 주변 생김새를 집중적으로 분석해 사람을 구별할 수 있는 AI 얼굴인식 기술로 직원 신분을 판독하는 동시에 마스크 착용 여부도 판단한다.

마스크를 쓰지 않거나 턱이나 입에만 걸치는 경우까지 모두 잡아내 '마스크를 착용해 주세요(Please wear a mask)'라는 문구를 띄우고 게이트를 열어주지 않는다. 열감지 기능도 있어 체온이 37.3도 이상이면 입장 불가하다. 마스크를 완벽하게 착용하고 정상체온인 경우에만 출입 게이트를 열어준다.

AI가 임직원 얼굴을 분석해 마스크를 제대로 착용하고 정상 체온일때만 출입게이트를 열어준다. [사진=LG CNS]

김국배기자 verme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