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검단 '서영아너시티 1·2차' 상가 내달 분양

고객 유입 최우선으로 한 특화설계 적용…풍부한 배후수요 갖춰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내달 인천 검단신도시에 신규 상가물량이 공급된다.

서영건설플러스는 내달 인천 서구 검단신도시 C6-3-1블록과 C6-2-2블록에 인천검단 서영아너시티 1,2차 상가를 공급한다고 26일 밝혔다. 7만5천여 세대가 계획된 대규모 자족도시 검단신도시 내에서 최중심 입지 골든블록에 조성되는 상업시설이다.

인천검단 서영아너시티 1,2차 상가는 지하 4층~지상 8층 규모로 1차 62실, 2차 78실 등 모두 140실로 조성된다. 특히 이 상가는 시행사와 시공사가 같아 다른 상가에 비해 안전성을 확보했으며 합리적인 분양가로 선보일 예정이다.

인천검단 서영아너시티 1,2차 상가가 들어서는 검단신도시는 수도권 마지막 2기 신도시로 향후 서울 접근성이 좋아질 것으로 예상돼 지난 해부터 주목받고 있다.

검단신도시는 인천광역시 서구 당하동과 마전동, 불로동, 원당동 일대 전체 면적 1천118만1천139㎡에 18만여 명의 계획 인구가 거주하는 신도시다. 이미 인천지하철 1호선 연장이 확정돼 추진 중이고, 올림픽대로와 연결되는 검단~태리간 도로도 내년 개통될 예정이다.

인천검단 서영아너시티 1차 투시도. [사진=서영건설플러스]

이러한 분위기에 맞춰 건설사들도 검단신도시에 분양물량을 쏟아내고 있다. 사이버 모델하우스를 오픈한 '검단신도시 대성베르힐'의 경우 이달 말 계약을 앞두고 있으며, '검단신도시 우미린 에코뷰', '검단 대방노블랜드 3차' 등도 분양을 앞두고 있다.

인천검단 서영아너시티 1차 상가는 바로 앞에 1천400여 세대의 대단지가 있으며 고객 출입이 자유로운 3면 개방형으로 유동인구가 접근하기 쉽다. 또한 간판효과가 뛰어난 수직성 입면과 지형을 고려해 1층은 높은 층고(일부)로 설계해 임차인들의 관심이 이어질 전망이다. 2차 상가의 경우 3개의 대단지가 연결되는 황금길목에 위치하며 타 상가와는 차별화된 육각형의 독특한 외관 디자인으로 설계된다. 여기에 7~8층 테라스형(일부)으로 설계해 넓은 개방감과 함께 쾌적한 휴식공간 등 다양한 공간으로 활용이 가능하다.

인천검단 서영아너시티 1,2차 인근에 오는 2024년 개통 예정인 인천지하철 1호선 검단역(가칭)이 위치한 역세권 상가로 수많은 지하철 이용자들의 유입 확률이 높다. 또한 검단신도시 내에서도 최중심 입지 골든블록에 들어서 인근 주거단지 약 4천500세대 고정수요를 갖췄다.

주변 배후수요도 풍부하다. 검단 1단계 시범단지 11만여 명과 김포 풍무·원당지구 7만여 명의 풍부한 배후수요를 보유하고 있다. 문화, 상업, 업무, 주거가 융·복합된 상업복합단지 넥스트 콤플렉스도 인접한 지역에 조성될 계획이라 향후 배후수요는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인천검단 서영아너시티 1,2차 모델하우스는 인천광역시 서구 당하동 1028-4에 위치해 있다.

김서온기자 summ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