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호 조이시티 대표, 자사주 1만3500주 매입

'블레스 모바일 흥행' 및 실적 개선 의지 반영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조이시티(각자대표 조성원, 박영호)는 공시를 통해 박영호 대표가 자사주 1만3천500주를 매입했다고 26일 발표했다.

회사 측은 "주요 경영진의 자사주 매입은 '블레스 모바일' 흥행과 회사를 더욱 성장시키겠다는 의지를 반영한 것"이라며 "자사주 매입을 통해 주가 안정 및 주주 가치 제고 효과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블레스 모바일은 온라인 게임 '블레스'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한 모바일 MMORPG로, 언리얼 엔진4 기반의 그래픽과 전투가 특징이다. 지난 23일 비공개테스트를 종료했으며, 조만간 정식 서비스를 할 예정이다.

한편 조이시티는 지난 2월 24일 조성원 대표가 장내 매수를 통해 자사주 1만주를 추가 매입했으며, 3월 20일 엔드림에서 주식 1만주를 취득한 바 있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