견미리 딸 이다인, 조주빈 SNS 계정 차단 "생각지도 못했는데 무섭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배우 이다인이 'n번방 사건'의 용의자 조주빈의 SNS 계정을 차단했다고 밝혔다.

24일 이다인은 자신의 SNS 스토리에 "조주빈으로 추정되는 인스타 계정을 차단했다"는 글을 올렸다.

이어 "많은 분들이 걱정된다고 DM 보내주셔서 너무 감사했다. 제가 팔로우 되어있었다니...생각지도 못 했는데 무섭네요. 늦은 시간에 걱정했죠 다들. 늦게 봐서 미안해요. 모두 좋은 꿈꾸기를"이라고 덧붙였다.

이다인 [조이뉴스 DB]

조주빈으로 추정되는 SNS 계정이 지난 23일부터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개됐다. 해당 계정의 팔로워 목록을 보면 여자 연예인들과 인플루언서, 다양한 연령대의 일반인 여성들들이 포함돼 있다.

한편, 일명 'n번방사건'으로 불리는 이번 사건은 메신저 텔레그램에서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성의 성 착취물을 다수의 남성들이 제작, 유포, 공유한 성범죄 사건이다. 사건이 보도된 뒤 국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