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경인고속도로 주변지역 도시재생 추진


[아이뉴스24 김세희 기자]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24일 인천시청(접견실)에서 도시재생뉴딜사업으로 추진 중인 “50년을 돌아온, 사람의 길”사업 중 마중물 사업으로 석남 거북이기지와 석남 어울림센터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인천 서구(구청장 이재현), 한국토지주택공사 인천지역본부(본부장 장종우)와 3자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3개 기관은 경인고속도로로 단절, 소외되었던 지역의 경제적․사회적․문화적 활력 회복을 위한 사업으로 공공의 역할과 지원을 강화함으로써 도시의 자생적 성장 기반을 확충하는데 뜻을 같이했다.

‘50년을 돌아온, 사람의 길 도시재생뉴딜사업’중 석남 거북이기지는 지하3층, 지상9층(12천㎡) 규모의 청년창업보육시설로 창업보육센터와 창업지원주택(60세대), 공영주차장(100대)이 조성되며, 석남 어울림센터는 지하 2층, 지상7층(10천㎡) 규모의 복합문화시설로 문화센터와 행복주택(109세대), 공영주차장(76대)이 조성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은 협약체결을 시작으로 2020년 4월중 설계공모, 7월중 기본 및 실시설계를 착수, 2021년 6월 공사 착공하여 2023년 6월 조성이 완료된다.

김세희기자 ksh1004@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