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어르신 문화즐김 사업’ 수행기관 등 선정


[아이뉴스24 김세희 기자] 경기도(도지사 이재명)가 도내 노인들의 문화·여가 활동 활성화를 위한 ‘어르신 문화즐김 사업’의 수행 기관과 문화즐김 기자단 선정을 마치고 본격적인 사업에 착수한다.

올해로 4년째를 맞는 ‘어르신 문화즐김 사업’은 도내 노인들의 다양한 문화·여가활동 참여 확대를 유도해 삶의 만족도를 높이고 행복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추진하는 사업이다.

경기도는 앞서 지난 2월 공개 모집을 통해 ▲‘어르신 즐김터’ 지정·운영 43곳 ▲‘어르신 문화예술 프로그램 지원 사업’ 15곳 ▲어르신 문화즐김 기자단 20명을 최종 선정했다.

‘어르신 즐김터’는 지역 내 유휴공간을 활용하여 어르신 문화예술 향유 공간을 마련하기 위한 사업이다. 수원시 서호노인복지관 등 22개 시·군의 복지·문화·교육관련 기관 총 43곳을 선정해 1곳당 최대 1천만 원까지 사업비를 지원한다.

어르신 문화예술 프로그램 지원 사업’은 문화 소외 어르신들을 위해 문화예술 프로그램 운영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수원시 경기민예총문학위원회 등 문화예술프로그램 운영 가능기관 총 15곳을 선정해 1곳당 최대 800만 원까지 사업비를 지원한다.

‘어르신 문화즐김 기자단’은 노인들이 직접 문화즐김 사업의 전반적인 활동을 취재하고, 작성한 기사를 어르신 문화즐김 홈페이지와 SNS 등에 게재해 홍보하는 사업이다. 선정 결과는 어르신 문화즐김 홈페이지 공지사항에 게재됐다.

선정된 수행 기관과 기자단은 오는 11월까지 사업을 수행한다.

김세희기자 ksh1004@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