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건설, 코로나19 확산방지 위해 성금 2억원 기탁

권홍사 회장 "조속한 종결과 취약계층 피해 복구에 도움 되길"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반도건설이 코로나19 확산방지와 피해복구를 위해 성금을 기탁했다.

반도건설은 권홍사 회장이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피해 복구에 동참하기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2억원을 기탁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전달된 성금은 방호복과 마스크, 손 소독제 등 방역 물품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의료진과 방역 관계자에게 쓰일 예정이다. 또한 재난 취약계층과 경제활동 위축으로 피해를 입은 저소득층을 위한 지원활동에도 사용된다.

권홍사 반도건설 회장. [사진=반도건설]

권홍사 반도건설 회장은 "코로나19가 전국적인 확산 조짐을 보이는 국가적인 위기상황속에서 방역 최전선에서 전염병 확산을 막기 위해 고군분투 하고 있는 의료진들의 헌신에 감사하다"며 "우리의 작은 정성이 코로나19의 조속한 종결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의 피해 복구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서온기자 summ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