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대산업개발, 홍은제13구역 재개발 정비사업 수주

올해만 4370억원 수주실적 기록…"지속적인 수주 활동 이어갈 것"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HDC현대산업개발이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 11-111번지 일대 홍은제13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에 나선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지난 15일 오후 단독 입찰한 홍은제13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총원 235명, 참석자 198표 중 찬성 194표로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17일 밝혔다.

홍은제13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은 서울시 서대문구 홍은동 11-111번지 일대에 지하 3층~지상 15층 공동주택 12개동, 827세대 등을 신축하는 프로젝트로 공사비는 1천894억 원이다. 홍은제13구역은 인근에 3호선 녹번역과 홍제역, 내부순환로와 인접해 교통여건이 양호하고, 북한산과 홍제천 사이에 위치해 배산임수의 쾌적한 주거환경을 가지고 있다.

홍은제13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 조감도. [사진=HDC현대산업개발]

서울시 서대문구 홍은동 11-111번지 일대에 들어설 홍은제13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은 오는 6월 공사를 시작해 2023년 8월까지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HDC현대산업개발은 지난 1일 서울 동대문구 제기1구역의 시공사로 선정되며 올해 도시정비사업 수주의 출발을 알렸다. 광주 곤지암역세권 아파트 신축공사 도급공사와 이번 홍은제13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까지 올해 들어 4천370억 원의 수주실적을 기록했다.

김서온기자 summ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