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이낙연·황교안, 종로 민심 잡아라


[아이뉴스24 조성우 기자] 4·15 총선에서 종로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소속 이낙연 전 국무총리가 13일 오후 서울 종로구 숭인동의 한 경로당에서 어르신들과 악수를 하고 있다. 이 전 총리와 대결하는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오른쪽)도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창신동 일대 시장에서 주민들을 만나고 있다.

황 대표는 당에서 상대적으로 취약지였던 종로구의 혜화동에 있는 아파트를 전세로 구하며 본격적인 총선 모드로 돌입했다. 황 대표는 전날(12일) 종로구 선거관리위원회에 총선 예비후보로 등록했다.

이 전 총리는 지난 (3일) 일찌감치 예비후보 등록을 마치고 종로구 내에서 상대적으로 보수 성향 유권자가 많은 곳으로 평가되는 교남동에 전셋집을 구하며 지지기반 다지기에 나섰다.

조성우기자 xconfind@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