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막 감도는 신라면세점 서울점…신종코로나에 '임시 휴업'


추가 방역·직원 출근 중단 등 추가 조치 이어져…"호텔 방역 이상 없어"

[아이뉴스24 이현석 기자] 12번째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신종코로나) 확진자가 지난달 20일과 27일 두 차례 방문한 것으로 알려진 신라면세점 서울점이 잠정 휴업에 들어갔다.

2일 신라면세점에 따르면 보건당국은 지난 1일 오후 6시 30분경 신라면세점 서울점에 신종코로나 확진자가 방문한 사실을 알렸다. 이에 신라면세점은 잠정 휴업에 들어갔다. 또 영업 재개는 보건당국과의 협의를 거쳐 결정하기로 했다.

12번째 확진자 방문으로 영업 중단된 신라면세점 서울점에 안내문이 세워져 있다. [사진=이현석기자]

신라면세점 서울점에 방문한 확진자는 지난 1일 신종코로나 확진을 받은 12번째 확진자다. 일본에 체류하며 관광 가이드 업무를 하다가 지난달 19일 김포공항을 통해 입국한 중국 국적자이며, 지난달 20일과 27일 가이드가 아닌 일반 고객으로 신라면세점 서울점에 방문했다.

신라면세점은 향후 신종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한 모든 조치를 진행하겠다는 방침이다. 또 이에 따라 영업 중단과 함께 현재 근무중인 직원들에 대한 방역조치 및 출근 중단 조치도 취할 예정이다.

신라면세점을 운영하는 호텔신라 관계자는 "신라면세점 서울점은 신종코로나 위기 경보가 경계 단계로 격상된 이후 전문 방역조치를 진행했고, 확산 가능성 차단을 위해 선제적 임시휴업 및 추가 방역을 진행할 것"이라며 "매뉴얼에 따라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추가적 방역조치와 함께 판매직원 출근 중단 등 필요한 조치를 모두 취할 것"이라며 "서울 호텔에는 현재까지 확진자가 방문한 사실이 없으며, 신종코로나 대비에 만전을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보건당국에 따르면 현재까지 12번째 확진자와 접촉한 인원은 모두 138명이다. 이 중 가족 1명이 확진돼 분당서울대병원에 입원 중이며, 나머지 접촉자는 자가 격리 등 조치를 받고 있다. 또 이날 당국은 12번째 확진자의 이동 경로도 공개했다.

신라면세점을 운영중인 호텔신라는 신라호텔 서울은 현재 확진자 방문이 없는 것으로 확인된다고 전했다. [사진=이현석기자]

평소 인파로 북적이던 신라면세점 서울점 인근은 적막만이 감돌았다. [사진=이현석기자]

◆ 12번째 확진자의 이동 경로

▲ 1월 20일 : 택시를 이용해 오후 3시쯤 서울 중구 소재 음식점에 방문, 이후 택시 이용해 서울 중구 소재 남대문 쇼핑, CGV 부천역점에서 영화 관람(8층 5관, 오후 7시 20분 백두산, 좌석번호 E5~6)

▲ 1월 21일 : 지하철 및 택시를 이용해 오후 12시경 인천출입국사무소로 이동, 이후 택시 이용해 인천 남구 소재 친구 집 방문

▲ 1월 22일 : 오전 9시경 경기도 부천 약국 방문, 이후 지하철로 서울역으로 이동해 서울역 소재 편의점 등 이용. 오전 11시 1분 출발하는 KTX 이용해 오후 1시경 강원도 강릉 도착, 오후 2시경 강릉 소재 음식점 이용, 이후 택시로 오후 4시경 강릉 소재 썬크루즈 리조트로 이용, 오후 5시경 커피숍 방문 후 강릉 소재 음식점 방문, 오후 7시경 숙소로 재이동

▲ 1월 23일 : 오후 12시 30분경 강릉 출발 KTX 이용해 오후 2시 27분 서울역 도착, 이후 지하철 이용해 부천 소재 부천속내과 방문 진료

▲ 1월 24일 : 지하철으로 수원역 이동, 택시 이용해 수원 소재 친척집 방문함. 이후 버스로 군포 소재 친척집 방문

▲ 1월 25일 : 군포 친척집에서 택시로 군포 소재 더건강한내과 방문, 진료 후 군포 소재 현대약국 방문, 지하철로 자택 귀가

▲ 1월 26일 : 경기도 부천 소재 CGV 부천역점에서 영화 관람(8층 4관, 오후 5시 30분 남산의 부장들, 좌석번호 E13~14)

▲ 1월 27일 : 지하철, 택시 이용해 서울 중구 소재 음식점 방문, 지하철 이용 자택 귀가

▲ 1월 28일 : 오후 2시경 부천 소재 부천속내과 진료 후 서전약국 방문

▲ 1월 29일 : 외출하지 않고 종일 집에 머무름

▲ 1월 30일 : 오전 10시경 택시 이용해 부천보건소 선별진료소 방문, 택시 이용해 자가 귀가함. 오후 1시경 부천 소재 순천향대부속 부천병원 방문, 오후 5시경 자가 격리 시작

▲ 1월 31일 ~ 2월 1일 : 자가 격리 중 확진 판정 받고 분당서울대병원 이송

이현석기자 tryon@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