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TV] '이태원 클라쓰' 김다미, "첫 드라마 나만의 캐릭터 만들고파"


[조이뉴스24 한가린 인턴 기자]30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JTBC 새 금토극 '이태원 클라쓰'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박서준, 김다미, 유재명, 권나라, 감독 김성윤, 작가 조광진이 참석했다.

'이태원 클라쓰'는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며, 불합리한 세상 속, 고집과 객기로 뭉친 청춘들의 '힙'한 반란을 그린 작품. 세계를 압축해 놓은 듯한 이태원의 작은 거리에서 각자의 가치관으로 자유를 쫓는 그들의 창업 신화가 그려진다.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첫 드라마 도전에 나선 김다미는 "웹툰을 재밌게 봤다. 그간 보지 못했던 캐릭터로 느껴져서 연기를 하면 재밌을 것 같았다. 물론 어려움도 많을 거라고 생각했지만 감독님을 만났을 때 '나만의 조이서 캐릭터를 만들 수 있지 않을까'란 생각이 들게끔 해주셔서 결심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이 드라마는 다음 웹툰 역대 유료 매출 1위, 연재 누적 조회 수 2억 2000뷰, 평점 9.9점을 기록한 원작에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 '연애의 발견'을 연출한 김성윤 감독과 원작자 조광진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오는 31일 오후 10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조이뉴스24 한가린 인턴기자 lin36@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