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우한 폐렴 공포' 마스크 쓰고 고향으로


[아이뉴스24 조성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이른바 '우한 폐렴' 공포가 전세계로 확산되는 가운데 설 연휴를 하루 앞둔 23일 오전 서울역 KTX 승강장에서 귀성객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귀성길에 오르고 있다.

24일부터 시작되는 설 연휴에는 전국 대부분 지방에서 평년보다 기온이 높은 포근한 날씨가 전망된다. 미세먼지 농도도 그리 높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연휴 막바지인 26일 오후부터 27일 사이에는 전국에 비나 강원 영서·산지에 눈이 내릴 전망이다.

조성우기자 xconfind@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