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청 중앙홀은 지금…20일 설 선물세트·떡갈비 등 특별 판매전


[아이뉴스24 정상호 기자]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20일 설 명절을 맞이하여 인천광역시청 중앙홀에서 인천 식품제조업체 상품의 우수성을 알리고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바른먹거리 홍보를 위해 ‘인천시 우수 제조식품 특별 판매전’을 개최하고 있다.

(사)인천식품제조연합회 주관으로 개최한 우수식품 판매전은 식품제조업체가 직접 판매해 유통 마진을 없애고 자사 제품을 홍보하고자 시중보다 저렴하게 시민들에게 제공하고, 매출액의 5%는 온정과 관심을 나누는 불우이웃돕기 성금 기부를 통해 설명절에 소외된 이웃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할 계획이다.

주요판매 품목은 구운 김, 참기름·들기름, 홍삼제품 등 설 명절 선물용 세트를 비롯하여 떡국떡, 전통 떡갈비, 닭갈비, 장류, 구운 김, 약쑥제품, 어육가공품, 젓갈류, 김치류, 빵·떡류 등 명절 음식이 주를 이루었다.

이번 특별 판매전에서는 인천市 우수제조업체 33개소가 200여 개 품목을 선보여 무료 시식의 기회를 제공하며 시중보다 10∼30% 저렴한 가격으로 우수식품을 판매하였고, 인천시 공무원 및 지역주민들이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또한, 인천시 공유경제 추진사업인 온라인 인천e음(인천e몰) 내에도‘인천굿즈 설특가 상품관’을 운영하여 가치소비와 인천사랑의 실천 분위기를 조성할 예정이다.

인천시는 행사 종료 후 소비자 반응과 식품 제조업체 만족도 등을 조사 분석해 향후 내수시장 활성화에 활용할 계획이며, 앞으로 식품산업 발전을 위해 대형마트, 관공서, 기타 국내 및 국제 박람회장 등 각 시장별로 차별화된 마케팅 전략과 이벤트 진행을 추가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안광찬 위생안전과장은 “설맞이 특별판매전을 통하여 인천시 우수제조식품을 널리 알리고, 인천경제 활성화를 위한 국내·외 판로 확대 지원으로 향후 지속가능한 성장발판 마련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상호기자 uma82@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