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TV]'머니게임' 심은경, "6년 만의 드라마… 강한 인연 느껴 출연"


[조이뉴스24 한가린 인턴 기자] 8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펠리스 서울에서 tvN 새 수목드라마 '머니게임'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김상호 PD, 고수, 이성민, 심은경이 참석했다.

심은경은 '내일은 칸타빌레' 후 6년 만에 돌아오게 되었다. 이 날 그는 "전혀 드라마를 하게 되리라 생각하지 못했는데 '머니게임'이라는 작품을 제안받고 자연스럽게 이 작품은 내가 해야될 작품이라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작품과 배우의 연이라는 것이 있는데 머니게임은 그 연이 강하게 느껴진 작품이었다"라고 말했다.

'머니게임'은 대한민국의 운명이 걸린 최대의 금융스캔들 속에서 국가적 비극을 막으려는 이들의 숨가쁜 사투와 첨예한 신념 대립을 그린 드라마로 배우 고수, 이성민, 심은경 등이 출연한다. 오는 15일(수) 밤 9시 30분에 첫 방송.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조이뉴스24 한가린 인턴기자 lin36@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