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 우수 '지역사회공헌 인정기업'으로 보건복지부장관상

보건복지부 등과 협약 통해 인정기업에 우대혜택도 제공


[아이뉴스24 김다운 기자] 신용보증기금은 3일 서울가든호텔에서 열린 '2019 지역사회공헌 인정의 날' 시상식에서 우수 '지역사회공헌 인정기업'으로 선정돼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와 한국사회복지협의회가 개최한 이번 행사는 지역사회 문제 해결과 사회공헌 활성화에 기여한 전국 121개 기업 및 공공기관에 지역사회공헌 인정기업 인정패를 수여하고, 우수기업 9개에 대한 정부포상과 우수사례 공유를 위해 마련됐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이 3일 서울가든호텔에서 열린 ‘2019 지역사회공헌 인정의 날’ 행사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신보]

신보는 지역사회 범죄예방 및 안전교육, 건전한 입양문화 정착 등을 위해 지역과 소통하고 사회적가치를 창출하는 등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책임(CSR)을 선도적으로 수행한 공로로 인정기업 선정과 함께 보건복지부장관상도 수상하게 됐다.

신보는 보건복지부가 올해 도입한 지역사회공헌 인정제의 활성화를 위해 지난 8월 보건복지부,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지역사회공헌 인정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에 선정된 지역사회공헌 인정기업에 대해 ▲보증심사 시 평가 우대 ▲매출채권보험료 할인(보험료의 10%), ▲경영컨설팅비용 할인(총비용의 10% 수준) ▲기업연수 기회 우선 부여 등의 혜택도 제공하게 된다.

또한 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 기부를 통해 이번에 인정기업으로 선정된 중소기업 22개의 인정심사비도 일부 후원한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축사를 통해 "오늘 선정된 지역사회공헌 인정기업이 우리 사회를 비추는 희망의 빛줄기가 되고 다음세대를 위한 사회적책임을 다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다운기자 kdw@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