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소프라노 김성혜, 완벽한 인형의 노래!


[아이뉴스24 정소희 기자] 아이뉴스24 창간20주년 기념음악회이자 소프라노 김성혜 한국 데뷔 10주년 독창회 'I'm Coloratura, I'm Kim Sunghye'(아임 콜로라투라, 아임 김성혜)가 21일 서울 잠실 롯데콘서트홀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소프라노 김성혜가 태엽을 감아줘야만 움직이는 인형으로 변신해 'Les oiseaux dans la charmille(새들은 나뭇가지 사이에)'를 열창하고 있다.

이번 음악회에서 김성혜는 지휘자 김덕기가 이끄는 코리아쿱오케스트라의 연주에 맞춰 총 12곡의 아리아를 선보이며 콜로라투라 소프라노의 기량을 마음껏 뽐냈다. 특별 게스트로 바리톤 한명원이 무대에 올라 김성혜와 듀엣으로 환상적인 무대를 선보였다.

김성혜는 리사이틀을 마친 뒤 "하늘이 주신 귀한 선물인 제 목소리로 모든 사람들이 행복해지면 좋겠다"라며 "이런 멋진 자리를 마련해준 아이뉴스24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 공연은 콜로라투라의 진수를 아낌없이 보여줄 수 있어 인생 콘서트가 됐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정소희기자 ss082@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