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 오순영 CTO, '중견 기업인의 날' 행사서 대통령 표창

오피스 SW 제품 경쟁력 강화로 산업 발전 기여


[아이뉴스24 김국배 기자] 한글과컴퓨터는 '제5회 중견 기업인의 날' 행사에서 오순영 최고기술책임자(CTO)가 우수 중견기업 임직원 부문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19일 발표했다.

오 CTO는 한컴오피스에 첨단 ICT를 접목해 제품 경쟁력을 강화하고 서울대학교, 카이스트 등 대학 연구기관을 비롯한 글로벌 기업들과 긴밀히 협력으로 국내 SW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전세계 6억명의 사용자를 확보한 한컴 모바일 오피스 개발을 주도했을 뿐 아니라 다양한 운영체제를 지원하는 제품 개발을 추진했으며 인공지능(AI),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해 오피스 SW를 고도화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오 CTO는 "자국어 오피스를 만든다는 자부심으로 15년간 한컴오피스를 개발해왔다"며 "사용자 니즈를 최우선적으려 반영해 한컴오피스의 서비스화에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순영 한글과컴퓨터 CTO(사진 오른쪽)가 서울 롯데호텔에서 열린 제5회 중견기업인의날 행사에서 대통령표창을 수상하고 이낙연 국무총리(왼쪽)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글과컴퓨터]

김국배기자 verme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