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종혁, 16일 아시안컵 연예인야구 대만전 선발투수 확정


[아이뉴스24 김세희 기자] “광현아 오늘 대만 막아라. 16일은 내가 대만 잡겠다.”

배우 이종혁이 12일 일본 자바조조마린스 스타디움에서 대만과 2019 WBSC(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2차전 선발로 나선 김광현(SK)에게 승리의 응원메시지를 보냈다.

이종혁은 오는 16일 대만 도원국립야구장에서 열리는 제1회 아시안컵 연예인야구대회 대만전 선발투수로 나선다. 15일 한국-일본전 선발투수는 배우 이태성이 맡는다.

배우 이종혁 [조이뉴스24]

이번 대회는 대만 도원시가 주최하고 SBO(한국연예인야구협회)와 대만연예인야구협회, 일본의 요시모토흥업이 공동 주관한다.

제1회 아시안컵 연예인야구대회는 한국과 대만, 일본 3개국 연예인대표 100여명이 참가하는 대회다.

그 어느때 보다 뜨거운 분위기로 시작하는 3개국 야구대회는 15일 한국-일본전을 시작으로 16일 한국-대만, 17일 결승전으로 마무리된다.

아시아를 대표하는 연예인들이 야구를 통해 문화·스포츠 관광 교류 활성화와 사회공헌에 이바지 한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한국대표팀은 고양시와 제일F&S, 주식회사 FUN머니, 커피스미스가 후원한다. MBC스포츠플러스가 한국 주관방송으로 중계 및 경기장 이외의 소식을 현장에서 생생히 보도한다. 대만에서는 FOX스포츠가 중계를 맡는다.

김세희기자 ksh1004@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