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상제 여파에 새 아파트 열풍…신규단지 희소성 高高

입주 앞둔 단지 억대 프리미엄, 청약경쟁률 세 자리수 기록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전국 새 아파트 열풍이 거세다.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시행으로 공급이 줄어들 것이라는 우려에 신규 단지의 희소가치가 높아지고 있기 때문이다. 청약시장은 과열양상을 보이고, 새 아파트의 집값은 치솟는 모습이다.

11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지난달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를 적용하는 주택법 시행령 개정안이 국무회의를 통과했다. 이달 6일에는 주거정책심의위원회를 거쳐 상한제 적용 첫 대상지역 서울 27개동이 지정됐다. 상황이 이렇자 신규 공급이 줄어들 것이라는 시장의 우려와 규제를 피하려는 단지들이 매물을 거둬들이면서 새 아파트 중심으로 집값이 뛰고 있다.

실제로 부동산114 자료에 따르면 지난 1년간(2018년 10월~2019년 10월) 전국 입주 5년 이하 아파트 매매가는 8.2% 올랐다. 같은 기간 입주 10년 초과된 아파트가 1.78%, 입주 6~10년된 아파트가 1.68% 오른 것과 비교했을 때 최대 4배 이상 차이가 난다.

입주를 앞둔 단지에는 억대 프리미엄이 붙는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자료를 보면 올해 12월 입주를 앞둔 서울 금천구 'e편한세상 독산 더타워' 전용면적 59㎡는 올해 9월 6억4천만원에 거래돼 분양가 4억600만원~4억1천만원 대비 최대 2억3천만원 이상의 웃돈이 붙었다. 또 올해 12월 입주를 앞둔 부산 연제구 '부산 시청역 비스타동원' 전용면적 84㎡는 지난달 5억3천100만원에 거래돼 분양가 4억1천300만원~4억3천200만원 대비 최대 1억1천만원 이상 웃돈이 붙었다.

전국 분양시장도 들썩이고 있다. 지난달 서울 강서구에서 분양한 '마곡 센트레빌'은 1순위 평균 102.59대 1로 세 자리 경쟁률을 기록했다. 또 경기도 안양시에서 분양한 '안양 예술공원 두산위브'는 1순위 평균 45.44대 1, 인천에서 분양한 '루원시티 대성베르힐 2차 더센트로'는 1순위 평균 13.72대 1의 경쟁률을 각각 기록했다.

지방도 마찬가지다. 대구 달서구에서 분양한 '죽전역 화성파크드림'은 1순위 평균 64.17대 1, 전북 전주시에서 분양한 '포레나 전주에코시티'는 1순위 평균 61.64대 1, 대전 중구에서 분양한 '목동 더샵 리슈빌'은 1순위 평균 148.22대 1, 부산 서구에서 분양한 '대신 해모로 센트럴'은 1순위 평균 17.1을 각각 기록했다.

서면 롯데캐슬 엘루체 조감도. [사진=롯데건설]

이러한 가운데 연내 공급되는 신규 단지들이 수요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롯데건설은 이달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부전동 일원에 주거복합단지 '서면 롯데캐슬 엘루체'를 분양한다. 단지는 지하 5층~지상 최고 49층, 3개동 아파트 450세대, 오피스텔 352실 등 802세대로 조성된다. 부산도시철도 2호선 부암역과 1·2호선 환승역인 서면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더블 역세권 단지다. 단지 바로 옆에 부전초가 위치한 초품아 아파트이며 서면의 편리한 생활 인프라를 누릴 수 있다.

고려개발은 이달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백운동 일대에서 백운연립2단지 재건축 사업인 'e편한세상 초지역 센트럴포레'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최고 35층, 12개동, 전용면적 49~84㎡, 1천450가구 규모로 이 중 전용면적 49㎡, 59㎡ 425가구를 일반분양으로 공급한다. 지하철 4호선·서해선 환승역인 초지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이밖에 수인선 초지역(예정), 신안산선 초지역(예정), KTX 초지역(예정)도 가까워 5개 노선을 이용할 수 있는 펜타 역세권 입지를 갖췄다.

같은 기간 GS건설·금호건설은 광주광역시 북구 우산구역 주택재개발 사업을 통해 '무등산 자이&어울림'을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3층~지상 31층, 25개동, 전용면적 39~160㎡ 2천564가구로 이중 임대와 조합원분을 제외한 전용면적 59~130㎡ 1천644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롯데백화점, NC백화점, 이마트 등 생활 편의·문화시설이 가까워 다양한 생활인프라를 쉽게 이용할 수 있다.

현대건설은 이달 인천 미추홀구 주안1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을 통해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주안'을 분양한다. 단지는 지하 3층~지상 40층, 22개동, 전용면적 39~93㎡ 2천958세대(임대포함) 규모로 조성되며, 이 중 1천915세대가 일반 분양 대상이다. 인천지하철2호선 시민공원역을 도보 10분대로 이용할 수 있으며, 서울1호선과 인천지하철2호선 환승역인 주안역도 인접해 편리한 교통환경을 갖췄다.

김서온기자 summ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