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여야정 상설협의체 복원하자"

황교안도 "당에 돌아가 긍정적으로 논의" 화답


[아이뉴스24 윤채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여야 5당 대표들과 만나 여야정 상설협의체 복원을 제안한 것으로 전해졌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관저에서 가진 이해찬 더불어민주당·황교안 자유한국당·손학규 바른미래당·심상정 정의당·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와의 만찬에서 "여야정 상설협의체를 복원해 주요 현안들을 논의하자"고 제안했다고 민주당이 전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여야 5당 대표를 청와대로 초청해 만찬을 함께 했다. [청와대]

야당 대표들은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고 한다. 특히 황 대표도 "당에 돌아가 긍정적으로 논의하겠다"고 답한 것으로 전해졌다.

민주당은 "오늘 청와대 회동을 계기로 민생입법 및 개혁과제 등에 대한 여야 간 협의가 진전돼 얼마 남지 않은 20대 국회의 성과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윤채나기자 come2ms@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